웹로그 분석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소비자원동향

HOME>소비자뉴스>소비자원동향

소비자원 동향 상세정보 보기
제목 한국소비자원, 법무부와 손잡고 이민자 소비자권익 증진에 앞장서
작성일 2018-12-10 조회수 1052

한국소비자원, 법무부와 손잡고 이민자 소비자권익 증진에 앞장서

- 국내 이민자 대상 소비자교육 본격 실시 -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과 법무부(장관 박상기)는 12월 10일(월) 오전 11시 소비자원 충북 본원에서 이민자 소비자권익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그동안 국내 이민자들은 우리나라의 소비자보호 제도를 잘 알지 못해 소비 생활에서 더 큰 피해를 입거나 권리행사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았다.

 이에 한국소비자원과 법무부는 국내 이민자들이 소비자교육을 체계적으로 받아 소비자로서의 권리를 주장할 수 있도록 본격적인 역량 강화에 나섰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법무부 사회통합프로그램* 내 이민자 소비자교육과정 개설 및 전문강사 양성을 위한 교육과정 운영 ▲국내 이민자에 대한 소비자교육 실시 ▲소비자권익 증진을 위한 조사·연구 ▲소비자피해 해결을 위한 다양한 협력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 이민자가 우리사회 구성원으로 적응·자립하는데 필수적인 기본소양(한국어와 한국문화, 한국사회이해)과 정보를 체계적으로 함양시키는 프로그램

 특히, 이민자 눈높이에 맞는 소비자교육을 위해 사회통합프로그램에서 이민자를 가르쳐온 강사를 선발해 소비자교육 전문강사로 양성하고, 이들을 통해 1년간의 위촉기간 동안 이민자를 대상으로 소비자교육을 실시하게 된다.

 법무부 사회통합프로그램에 참여 중인 이민자라면 누구나 소비자교육을 무료로 받을 수 있으며, 2019년 교육일정은 전국 309개 사회통합프로그램 운영기관을 통해 수시로 공지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소비자원은 이민자들에게 많이 발생하는 피해사례를 분석하여 우리말이 서툰 이민자들도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맞춤형 교재를 제작·배포해 왔으며, 앞으로 이민자 강사용 소비자교육 표준 교안도 제작할 예정이다.

 이 날 한국소비자원 이희숙 원장과 법무부 김오수 차관은 “소비자로서 이민자의 권익 증진을 위한 상시 협력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자칫 사회적으로 소외될 수 있는 이민자들이 우리사회 구성원으로 적응·자립하기 위한 여건 조성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법무부   

목록

게시물 담당자 및 만족도 평가 안내
게시물 담당 : 교육기획팀 차재익 ((043)880-5733 / chasky@kca.go.kr)

quick menu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