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보도자료

HOME>소비자뉴스>보도자료

보도자료 상세정보 보기
제목 '17년 1분기 해외 리콜제품 국내 유통 모니터링 결과
작성일 2017-04-20 조회수 631
첨부파일1

170420_해외 리콜제품 국내 유통 모니터링 결과.hwp 파일다운로드 170420_해외 리콜제품 국내 유통 모니터링 결과.hwp

이 자료는 즉시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17년 1분기 해외 리콜제품 국내 유통 모니터링 결과

- 35개 제품 무상수리·판매중지 등 시정조치 -

한국소비자원(원장 한견표)은 소비생활 안전 확보를 위해 2017년 1월부터 3월까지 국내시장에서 유통중인 해외 결함·불량제품을 감시한 결과, 해외에서 리콜된 35개 제품이 국내에 유통되고 있음을 확인하고 이를 시정하도록 조치하였다.

품목별로는, ‘레저용품’이 9건(25.7%)으로 가장 많았고, ‘식품’과 ‘전자제품’이 각 6건(17.1%), ‘유아용품’이 5건(14.3%)으로 그 뒤를 이었다. 35개 제품 중 국내 수입·유통업자가 판매하는 7개 제품은 사업자의 자발적 협조를 통해 무상수리가 진행되었으며, 국내 수입·유통업체가 판매하지 않거나 유통경로 확인이 어려운 28개 제품은 통신판매중개업자 협조를 통해 온라인 내 판매 게시물 삭제·제품 판매중지 등 해당 제품이 국내에 유통되지 않도록 조치하였다.

또한, 리콜조치*된 ATV, 모터싸이클, 전기자전거 등을 구매한 소비자는 이를 확인하여 무상수리 등 적절한 조치를 받을 것을 당부하였다.

*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www.ciss.go.kr) 위해정보 처리속보를 통해 확인 가능

한국소비자원은 앞으로도 대형마트·통신판매중개업자 등 다양한 사업자 정례협의체 운영을 통해 해외 리콜제품에 대한 모니터링 및 시정조치를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자세한 사항은 첨부파일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피해발생 문의처
위해정보국 위해관리팀
윤경천 팀장 (043-880-5821) / 지주희 대리 (043-880-5826)

목록

quick menu 열기